2020-04-06 13:54 (월)
직장인 2명 중 1명 "다음 월급일 전에 월급 바닥난다"
직장인 2명 중 1명 "다음 월급일 전에 월급 바닥난다"
  • 김세진 기자
  • 승인 2019.10.15 16: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직장인 2명 중 1명은 다음 월급일 전에 월급을 다 써버리는 ‘월급 보릿고개’를 매달 겪고 있는 것으로 조사됐다. 

15일 생활밀착 일자리를 제공하는 벼룩시장구인구직은 직장인 2013명을 대상으로 '월급 보릿고개' 관련 설문조사 결과를 발표했다.  

조사 결과 51.3%가 월급 보릿고개를 ‘매월 겪고 있다’고 답했으며 43.3%는 ‘가끔 겪고 있다’고 답했다. ‘겪은 적이 없다’고 답한 응답자는 5.4%에 불과했다. 

월급 보릿고개를 겪는 이유는 ‘아껴도 줄어들지 않는 생활비 때문에(22.5%)’라는 의견이 가장 많았다. 계속해서 ‘적은 월급 때문에(20.5%)’, ‘고정 지출 때문에(19.7%)’, ‘계속 오르는 물가 때문에(16.2%)’ 등’의 답변이 이어졌다. 

다음 월급까지 초과하여 쓰는 금액은 평균 23만원이었으며 연령대별로는 20대(18.7만원), 30대(24만원), 40대(29만원), 50대(33만원) 순으로 연령대가 높을수록 월급 이상으로 쓰는 돈의 액수도 많아지고 있었다. 

직장인들이 월급 보릿고개를 겪을 때 하는 행동으로는 ‘신용카드만 사용한다(31.6%)’가 1위를 차지했다. 이밖에 ‘비상금을 사용한다(20.2%)’, ‘약속을 잡지 않고 집에만 있는다(13.7%)’, ‘안쓰고 무조건 아낀다(12.2%)’ 등의 순으로 답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