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1-14 17:20 (목)
9월 취업자 35만명 늘어…고용률 30년 만에 최고
9월 취업자 35만명 늘어…고용률 30년 만에 최고
  • 송인성 기자
  • 승인 2019.10.16 16: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달 취업자 수가 30만명 대로 크게 증가했다. 고용률도 같은 방식으로 통계를 집계한 이후 최고치를 기록했다. 9월 기준으로 고용률은 23년 만에 가장 높았고, 실업률은 5년 만에 제일 낮았다.

16일 통계청이 발표한 ‘9월 고용동향’에 따르면 지난달 취업자 수는 2740만4000명으로 1년 전보다 34만8000명(1.3%) 늘었다.

이번 취업자 증가 폭은 2017년 3월 집계된 46만3000명 이후 2년 5개월 만에 가장 컸던 8월(45만2000명)에는 미치지 못하지만 두 달 연속 30만 명대 이상 기록했다.

15~64세 인구 중 취업자가 차지하는 비율인 고용률은 67.1%로 1년 전보다 0.3%p 올랐다. 이는 같은 방식으로 통계를 집계하기 시작한 1989년 이래 30년 만에 기록한 최고치다.

같은 기간 실업자는 88만4000명으로 전년 대비 14만명(13.7%) 줄었다. 2015년 9월(86만7000명) 이후 4년 만에 최저 수준이다. 경제활동인구 중 실업자가 차지하는 비율인 실업률은 3.1%로 1년 전보다 0.5%p 하락했다. 실업률은 지난 2013년 9월(2.7%) 이후 최저치다.

정동욱 통계청 고용통계과장은 “고용동향 안에 긍정적 모습과 부정적 모습이 혼재한 상태”라며 “상용직 증가가 지속하는 점은 긍정적이지만 제조업과 도소매업 (취업자) 감소가 지속하는 모습은 부정적”이라고 평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