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1-15 17:35 (금)
현대제철, 평택지역 3개 공업고에 3억6000지원...평택시와 협약식
현대제철, 평택지역 3개 공업고에 3억6000지원...평택시와 협약식
  • 문유덕
  • 승인 2019.11.08 11: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현대제철 안동일 사장(왼쪽 네번째)과 정장선 평택시 정장선 시장(왼쪽 다섯 번째)이 평택 지역 공업계고 우수인력 양성을 위한 산․학․관 협력 협약을 맺었다. (사진=현대제철)

[데이터이코노미=김세진 기자] 현대제철(대표이사 안동일)이 평택 공업계 고등학교 우수 인력 양성과 발전을 위해 내년부터 매월 3600만원 씩 장학금과 기자재, 특강 등을 지원키로 했다고 8일 밝혔다.

평택시와 현대제철은 8일 평택시청에서 평택시 정장성 시장, 현대제철 안동일 사장을 비롯해 평택시 유의동 국회의원(바른미래당), 평택기계공고, 동일공고, 안중고 교장이 참석한 가운데 산·학·관 업무 협약식을 열고 현대제철이 향후 10년 동안 평택지역 3개 공업고에 3억6000만 원을 지원하기로 합의했다. 

현대제철은 장학금 지정 기탁과 함께 특강과 초청 견학을 통해 고교생들에게 산업현장 체험 기회를 제공하고 제철산업에 대한 이해를 높이는 데도 적극 협력키로 했다.

협약에 따라 현대제철은 우선 학교 측이 선정한 우수 학생에게는 장학금을 지급하고 학교에는 각종 실습용 기자재를 지원한다.

또 현대제철에 재직 중인 석박사급 연구원 등이 정기적으로 학교를 방문해 특강을 진행할 예정이며 제철소 견학도 함께 추진한다.

평택시 정장선 시장은 협약식에서 “재정적인 지원도 필요하지만 꿈을 키울 수 있도록 관심을 가지는 게 더 중요하다”며 “학생들이 현장 경험을 통해 미래를 스스로 준비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현대제철 안동일 사장은 “철강의 발전에 기여할 수 있는 인재를 육성하는 데 도움이 되길 바란다”며 “물질적인 것보다 학생들에게 실질적인 지원이 될 수 있도록 함께 고민하겠다”고 답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