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8-06 17:30 (목)
게임업계 직장인이 꼽은 게임회사 장점 "신작 개발하고 먼저 해볼 수 있어"
게임업계 직장인이 꼽은 게임회사 장점 "신작 개발하고 먼저 해볼 수 있어"
  • 임성희 기자
  • 승인 2019.12.09 15: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게임업계 직장인들이 꼽은 게임회사의 가장 큰 장점은 무엇일까? 게임업계에 종사하는 직원들은 ‘신작 게임을 개발하고 먼저 해 볼 수 있는 점’을 가장 첫 번째로 꼽았다.  
 
7일 게임전문 취업 포털 게임잡이 게임업계에 재직 중인 직장인 346명을 대상으로 <게임회사 장·단점> 조사를 실시하고 결과를 발표했다.
 
게임업계 직장인들을 대상으로 게임회사의 장점을 조사한 결과 1위에 ‘신작 게임을 개발하고 먼저 플레이하며 덕업일치를 실현할 수 있는 점(25.7%)’이 꼽혔다. 이어 근소한 차이로 ‘회사의 높은 성장 가능성(22.5%)’이 2위에 올랐고, 3위는 ‘수평적이고 개방적인 조직문화(20.8%)’가 꼽혔다(*복수응답).

반면 현직자가 뽑은 게임회사 단점 1위는 압도적인 응답률로 ‘야근/특근 등 근무시간이 많은 점(52.3%)’이 꼽혔다. 실제 게임업계의 경우 신작 출시·대규모 업데이트 등 이슈에 맞춰 야근이 잦아지기도 하는데, 최근에는 리니지2M 광고에 “택진이형 밤샜어요?”라는 멘트가 등장해 화제를 모으기도 했다. 

이어 ‘타 업계 대비 낮은 연봉 수준(20.2%)’과 ‘낮은 근속연수(19.4%)’, ‘게임에 대한 부정적 인식(19.1%)’, ‘서울에서 비교적 먼 근무지(19.1%)’ 등도 게임회사의 주요 단점으로 선정됐다(*복수응답).
 
다음으로 게임잡이 게임업계 직장인들의 직장 만족도를 조사한 결과, 36.1%의 직장인이 ‘현 직장에 만족’한다고 답했다. 이어 ‘보통 수준’이라는 답변이 35.8%였고, 4명중 1명인 28.0%는 ‘현 직장에 불만족’한다고 답했다. 

이들이 현 직장이 불만족 하는 이유 역시 ‘야근/특근 등 너무 많은 근로시간 때문에’라는 답변이 복수응답률 57.7%로 가장 높았다. 이외 ‘연봉수준에 대한 불만(36.1%)’과 ‘함께 일하고 있는 직장상사/동료에 대한 불만(21.6%)’, ‘불투명한 성장성(16.5%)’ 등도 현 직장에 불만족 하는 이유였다(*복수응답).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