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1-23 16:59 (목)
CJ오쇼핑, 한국생산성본부 주관 '국가고객만족도' 3년 연속 1위
CJ오쇼핑, 한국생산성본부 주관 '국가고객만족도' 3년 연속 1위
  • 김세진 기자
  • 승인 2019.12.10 12: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CJ오쇼핑 허민호 대표이사(왼쪽)가 2019년도 국가고객만족도(NCSI) 조사에서 TV홈쇼핑 부문 및 인터넷쇼핑몰 부문  3년 연속 1위를 수상하고 기념촬영했다.(사진=CJ오쇼핑)

[데이터이코노미=김세진 기자] CJ오쇼핑(대표 허민호)이 2019년도 국가고객만족도(NCSI) 조사에서 TV홈쇼핑 및 인터넷쇼핑몰 부문 모두 3년 연속 1위를 기록했다고 10일 밝혔다. 

국가고객만족도(NCSI) 조사는 한국생산성본부(KPC)가 미국 미시건 대학과 공동으로 개발한 품질경쟁력 지표로, 미국과 한국을 포함한 전세계 30여개 국가에서 매년 조사를 진행하고 있다.

TV홈쇼핑부문 1위를 기록한 CJ오쇼핑은 지난 9월 분산됐던 물류시설을 한 곳으로 모은 ‘통합물류센터’ 운영을 통해 평균 배송시간을 약 12% 단축시키며 고객 만족도를 크게 높였다. 

CJ오쇼핑은 이를 통해 TV홈쇼핑 업계 최초로 ‘주문 24시간 내 전국 배송’ 서비스를 구현할 수 있게 됐다. 

지난 달부터는 ‘必(필)환경’ 트랜드에 맞춰 지난 달부터 환경부와 함께 유통 포장재 발생량을 줄이기 위한 ‘포장재 재사용 프로젝트’에 참여하고 있다.  

또한 농·축·수산물 및 가공식품의 안전성을 높이기 위해 항생제(축산물), 잔류농약(농산물), 이물(가공식품) 등 제조/유통 과정에서 발생할 수 있는 문제들에 대한 사전 품질관리 수준을 높여 품질문제를 사전에 방지하고 있다.

인터넷쇼핑몰 1위를 기록한 CJmall은 고객의 활동이력에 맞춰 적합한 패션상품을 추천해주는 AI 서비스를 구현함으로써 쇼핑 편의를 높였다. 

빅데이터 기술을 활용해 상품정보를 DB화하고, 이를 기반으로 개인화 추천 서비스를 제공함으로써 상품 검색 편의성을 높인 CJmal은 지속적인 고객 데이터 축적을 통해 더욱 정교한 개인 맞춤형 상품 제안 서비스를 구현하는 한편, 이를 패션 이외의 다른 카테고리로도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CJ오쇼핑 관계자는 “유통시장 경쟁이 치열할수록 고객만족도는 사업경쟁력 강화를 위한 필수요소가 되어가고 있다”며 “앞으로도 차별화 된 제품과 서비스를 통해 경쟁력을 더욱 강화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