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금융그룹 7개 계열사 대표이사 후보 선정...12월 주총에서 확정
KB금융그룹 7개 계열사 대표이사 후보 선정...12월 주총에서 확정
  • 임성희 기자
  • 승인 2019.12.20 09: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데이터이코노미=임성희 기자] KB금융지주는 20일 '계열사대표이사후보추천위원회'(이하 ‘대추위’)를 개최하고, KB손해보험 등 7개 계열사 대표이사 후보를 선정했다고 20일 밝혔다.  

대추위는 12월말로 임기가 만료되는 7개 계열사(KB손해보험, KB국민카드, KB자산운용, KB생명보험, KB저축은행, KB인베스트먼트, KB신용정보)에 대해 기존 대표이사(‘양종희’, ‘이동철’, ‘조재민 / 이현승’, ‘허정수’, ‘신홍섭’, ‘김종필’, ‘김해경’)를 후보로 재선정했다. 

대추위는 “국내경제의 저성장 고착화, 초저금리시대 도래 환경 하에서, 지속가능 성장 기반을 공고화하여 가시적인 경영성과를 창출할 수 있는 검증된 실행력을 보유한 리더그룹 형성에 중점을 두고 대표이사 후보를 선정했다”고 말했다.

특히 "재임기간 중 경영성과, 중장기 경영전략 등 추진력, 조직관리 리더십 등을 종합 검토하여 대표이사 후보로서의 적정성을 면밀하게 살펴보았다”고 밝혔다.

선정된 후보는  12월 중 해당 계열사의 대표이사후보추천 위원회 최종 심사ㆍ추천을 거쳐 주주총회에서 확정된다.대표이사의 임기는 1년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