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4-07 10:57 (화)
중소기업 49% "상반기 신입사원 뽑는다!"...28.2%는 미정
중소기업 49% "상반기 신입사원 뽑는다!"...28.2%는 미정
  • 임성희 기자
  • 승인 2020.01.23 14: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올해 상반기 중소기업 두 곳 중 한 곳만 신입직 채용 계획이 있는 것으로 조사됐다.

23일 취업포털 잡코리아가 ‘올해 상반기 신입직원 채용 계획’에 대해 조사한 결과, 조사에 참여한 429개 중소기업 중 ‘상반기에 신입직원을 채용한다’고 답한 기업이 49.0%로 절반수준에 그쳤다고 밝혔다. 

‘상반기에 신입직원을 채용하지 않는다’고 답한 기업은 22.8%로 조사됐고, 28.2%는 ‘상반기 신입직원 채용여부를 결정하지 못했다(미정)’고 답했다.

이는 동일기업 중 작년 상반기 신입직원을 채용한 기업(78.6%)에 비해 29.6%P크게 낮은 수준이다. 올해 신입채용 계획이 미정인 중소기업(28.2%)이 모두 신입직원을 채용한다 해도 77.2%(49.0%+28.2%)로, 작년 상반기보다 1.4%P 낮은 수준이다.

상반기 신입직원을 채용한다고 밝힌 중소기업의 채용규모는 ‘예년수준’에 그칠 것으로 보인다. 계획하는 신입직 채용규모에 대해 ‘예년수준’이라 답한 기업이 41.0%로 가장 많았다.

이어 ‘채용규모를 축소할 것’이라 답한 기업이 22.4%로 다음으로 많았고, ‘채용규모를 확대할 것’이라는 기업은 18.6%에 그쳤다. 18.1%는 ‘채용규모는 미정’이라 답했다.

한편, 신입직 채용 시 가장 중요하게 평가하는 요인을 조사한 결과 ‘오래 근무할 것인가’를 평가한다는 기업이 42.9%(복수응답)로 가장 많았다. 이어 ‘입사하려는 의지’도 41.9%로 근소한 차이로 많았고, ‘성실성과 도덕성’이 36.7%로 뒤를 이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