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퍼저축은행, 녹색건축물에 최대 연1% 금리우대 제공
페퍼저축은행, 녹색건축물에 최대 연1% 금리우대 제공
  • 김세진 기자
  • 승인 2020.01.29 10: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페퍼저축은행이 녹색건축물로 담보대출을 신청할 경우 최대 연 1%의 우대 혜택을 제공하고 있다. (사진=페퍼저축은행)

[데이터이코노미=김세진 기자] 페퍼저축은행(대표 장매튜)이 1월 초부터 친환경 주택 인증을 받은 ‘녹색건축물’들을 대상으로 주택담보대출 시 최대 연 1%의 금리우대 혜택을 제공한다고 29일 밝혔다.

녹색건축물 인증 등급은 (주거용 건축물 기준) ‘녹색건축 그린등급’과 ‘건축물 에너지효율등급’ 등으로 나누어지는데, 페퍼저축은행은 이 두 가지를 모두 충족하는 녹색건축물을 대상으로 각각의 등급에 따라 최대 연 1.0%부터 최저 0.3%까지 우대금리를 제공하고 있다.
 
페퍼저축은행은 친환경 건축물에 대해 우대 금리를 제공함으로써 다양한 금융 혜택을 받을 수 있는 녹색건축물 건설이 민간 차원에서 늘어나길 기대하고 있다.     

페퍼저축은행의 모기지 금융사업을 총괄하는 주택금융본부 이영희 전무는 “국내 뿐 아니라 해외에서도 녹색 사업에 대해 세제 혜택을 준다던지 에너지 효율성이 높은 주택이나 친환경 에너지 기업에 투자하는 녹색금융상품이 늘어나고 있는 추세이다"고 말하고 “이번 페퍼저축은행의 우대 금리 제공 결정이 국내 금융업권에 친환경 녹색 금융 서비스의 활력을 불러 일으켰으면 하는 바람”이라고 설명했다.

페퍼저축은행은 올 1분기 내에 녹색건축물에 이어 친환경 자동차량에 대한 담보대출까지 금리 우대 혜택을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