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건설, 현대일렉트릭과 ‘전력인프라 및 에너지신사업’ MOU 체결
현대건설, 현대일렉트릭과 ‘전력인프라 및 에너지신사업’ MOU 체결
  • 김세진 기자
  • 승인 2020.02.03 16: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현대건설과 현대일렉트릭이 양해각서를 체결하고 차세대 전력인프라 및 에너지신사업 분야에 공동협력하기로 했다. (사진=현대건설)

[데이터이코노미=김세진 기자] 현대건설이 현대일렉트릭과 ‘차세대 전력인프라 및 에너지신사업 분야의 공동협력을 위한 양해 각서(MOU)’를 체결했다고 3일 밝혔다.

이날 서명식에는 현대건설 에너지사업부장 손준 전무와 현대일렉트릭 배전영업부문장 박종환 전무 등 양사 주요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양사는 이번 업무 협약으로 ▲ 신재생 발전 및 에너지신사업 ▲ 스마트 전력시스템 개발 ▲ 국내 신송전 변전소 사업 등 총 세 분야에 대해 상호 협력을 모색하기로 협의했다.

이번 MOU 체결에 따라 현대건설은 현대일렉트릭과 함께 신재생 발전의 새로운 사업참여 기회를 발굴하며, 스마트 그리드 관련 전력기술 사업모델을 공동 개발한다.

또한 아파트 등 공동주택 및 공공건물 적용을 목표로 스마트 전력간선시스템을 개발하는데도 협력하며, 향후 신송전(70kV급) 변전소 사업에도 공동 참여하기로 협의했다.

현대건설 관계자는 “현대건설과 현대일렉트릭의 장점을 활용한 협업을 통해 양사 간 신재생 및 스마트전력 시장의 경쟁력 강화에 도움이 될 것”이라며, “앞으로도 지속적으로 미래 에너지신사업 분야에서의 연구협력 등을 통해 새로운 시장에 적극 진출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