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4-07 13:21 (화)
삼성전자, 미국 생활가전 시장 역대 최고 점유율 기록
삼성전자, 미국 생활가전 시장 역대 최고 점유율 기록
  • 임성희 기자
  • 승인 2020.02.05 12: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삼성전자가 미국 가전시장에서 점유율 1위를 기록했다. (사진=삼성전자)

[데이터이코노미=임성희 기자] 삼성전자가 지난해 세계 최대 가전시장인 미국에서 역대 최고 시장점유율을 기록하며 1위를 차지했다고 5일 밝혔다.

시장조사 업체 트랙라인에 따르면 삼성전자는 2019년 미국 생활가전 시장 브랜드별 점유율에서 20.5%를 차지해 4년 연속 1위를 수성했다. 4분기 점유율 역시 분기 최고치인 21.6%로 15분기 연속 1위를 기록했다.

특히 삼성 건조기는 지난해 20.8%의 점유율을 기록하며 3년 연속 1위를 차지했다. 4분기 점유율은 21.5%로 분기 기준으로도 1위를 유지했다. 건조기뿐만 아니라 세탁기, 냉장고 등 주력 제품 모두 시장점유율 1위를 이어갔다.

세탁기는 지난해 연간 점유율과 4분기 점유율 모두 20.5%로 4년 연속 1위를 기록했다. 특히 건조기와 같이 구매하는 경우가 많은 드럼 세탁기는 연간 29%, 4분기 27.5%의 점유율로 1위 자리를 지켰다.

냉장고는 지난해 연간 점유율 23.7%, 4분기 점유율 25.5%로 4년 연속 1위를 기록했다. 프렌치도어 냉장고에서는 연간 점유율 32%, 4분기 점유율 34.9%로 11년 연속 1위를 지켰다.

전자레인지는 지난해 점유율 14.5%로 2위를 차지했다. 이 밖에 상단에 쿡탑, 하단에 오븐을 탑재한 레인지도 17.5%로 2위를 차지했다.

삼성전자 생활가전사업부 최익수 전무는 “소비자들의 라이프스타일과 취향을 신제품에 지속 반영하는 노력을 통해 미국 주요 가전시장에서 점유율을 높일 수 있었다”면서 “올해도 미국에서 1위 가전 브랜드로서의 경쟁력을 이어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