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은행, KBO와 금융서비스 지원 업무협약 체결
신한은행, KBO와 금융서비스 지원 업무협약 체결
  • 김세진 기자
  • 승인 2020.02.06 18: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BO 리그 소속 선수 및 코칭스태프 대상 자산관리 서비스 제공
신한은행 디지털개인부문 박우혁 부문장(우측)과 KBO 류대환 사무총장이 기념사진을 촬영하는 모습 (사진=신한은행)

[데이터이코노미=김세진 기자] 신한은행(은행장 진옥동)이 서울 중구 플라자 호텔에서 KBO(총재 정운찬)와 KBO 리그 소속 선수 및 코칭스태프 대상 금융서비스 지원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6일 밝혔다.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신한은행은 KBO 리그 소속 프로선수 및 코팅스태프를 대상으로 ▲자산관리 상담 및 세무/법률 자문 서비스 ▲구단 및 선수 대상 자산관리 세미나 ▲PB팀장을 통한 1:1 전담케어 서비스(거래 조건 충족 시) ▲거래 수수료 우대 및 면제 혜택 등을 제공할 계획이다.

신한은행 관계자는 “KBO 리그 소속 선수 및 코칭스태프들이 경기에만 전념해 멋진 플레이를 보여줄 수 있도록 신한은행의 우수한 자산관리 서비스를 제공하고자 한다”며 “앞으로도 신한은행은 KBO 리그의 타이틀 스폰서로서 프로야구의 발전과 야구팬들의 재미있는 경기 관람을 위한 다양한 이벤트를 마련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