직장인 2명 중 1명 "노후준비 하지 않는다"...필요한 노후 자금은 7억
직장인 2명 중 1명 "노후준비 하지 않는다"...필요한 노후 자금은 7억
  • 김세진 기자
  • 승인 2020.03.12 17: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노후대비를 위해 직장인들은 얼마의 돈이 필요하다고 생각할까?

12일 구인구직 매칭플랫폼 사람인은 직장인 1,538명을 대상으로 ‘노후 준비’에 대해 설문조사한 결과를 발표했다. 

직장인들은 평균 7억원은 있어야 노후대비가 가능할 것으로 생각하고 있었다. 하지만 이 금액을 마련할 수 있다고 생각하는 직장인은 35.6%에 그쳤다. 직장인 10명 중 6명은 노후대비가 가능한 자금을 마련하지 못할 것이라고 생각하고 있는 것. 

자금 마련에 대한 불확실성만큼 노후에 대한 불안감도 컸다. 전체 응답자의 78.9%가 노후에 대한 불안감을 느낀다고 밝힌 것이다. 

이러한 불안감에도 전체 응답자의 절반 이상(54%)은 ‘노후준비를 하고 있지 않다’고 응답했다.

노후준비를 하지 않는 이유로는 ‘경제적인 여유가 없어서’(68%, 복수응답)를 첫 번째로 꼽았다. 이어 ‘어떻게 준비해야 할지 몰라서’(22.2%), ‘아직 준비하기에 이르다고 생각해서’(21%), ‘빚이 있어서’(19.3%)’, ‘미래보다 현재를 즐기는 것이 더 중요해서’(7.1%) 등을 들었다.

반면, 현재 노후준비를 하고 있다고 답한 응답자(708명)들은 자신의 월급 중 평균 29%를 노후준비를 하는 데 투자하고 있었다. 

노후자금을 준비하는 방법으로는 ‘저축’(71.3%, 복수응답)을 가장 많이 선택했다. 다음으로 ‘국민연금’(43.5%), ‘개인연금’(32.8%), ‘퇴직금’(20.1%), ‘주식, 펀드, P2P 등 투자’(11.3%), ‘부동산 매입 준비’(9.6%), ‘직장 외의 창업 준비’(6.5%) 등의 순이었다. 

하지만, 이들 중 81.2%는 현재 자신의 노후 준비가 충분하지 못하다고 생각하고 있어, 노후준비를 하고 있어도 불안함은 여전한 것으로 나타났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