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4-06 17:14 (월)
다비치안경, 민감한 피부에도 안심...아기 젖병 소재로 만든 ‘울트라클린시스’ 출시
다비치안경, 민감한 피부에도 안심...아기 젖병 소재로 만든 ‘울트라클린시스’ 출시
  • 임성희 기자
  • 승인 2020.03.26 12: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다비치안경이 민감한 피부에도 안심하고 사용할 수 있는 '울트라클린시스'안경테를 출시했다. (사진=다비치안경체인)

[데이터이코노미=임성희 기자] 눈 건강 시력지킴이 다비치안경체인(대표 이창하) 아기 젖병 소재로 제작돼 민감한 피부에도 안심할 수 있는 ‘울트라클린시스’ 안경테를 출시한다고 26일 밝혔다.

신제품 울트라클린시스는 독일 ‘바스프’사의 첨단 신소재인 ‘울트라손(Ultrasonⓡ)’으로 제작 됐다. 첨단산업분야에서 사용되는 울트라손 소재(PESU:폴리에테르설폰)를 안경제조에 적용한 것은 유아 젖병으로 사용될 정도로 인체에 무해하고 기존 안경테에 사용되는 울템 소재에 비해 탄성과 부드러움이 탁월하며, 안경테가 쉽게 파손되지 않는 실용적인 소재라는 점 때문이다.

또한, 울템에 비해 높은 투명성으로 다양한 칼라 생산이 가능하여 소비자의 취향에 맞는 선택과 다양한 이미지 표현이 가능하다. 가볍고 탄성이 좋아 안경 사용자의 두상과 귀의 위치에 따라 안경다리를 조절하는 피팅이 자유롭고, 파손우려가 적어 보관이 용이하다는 장점이 있다.

울트라손은 소재 특유의 우수성으로 의료, 항공, 우주산업분야 등 내열성과 경량성이 필수인 부품 제조에 널리 사용 되며, 최대 섭씨 220도를 견딜 수 있고 탁월한 안정성을 유지한다.

특히, 안정성을 유지하는 탁월한 특성 때문에 유아용 젖병, 전자레인지용 식기, 커피 머신기 등에도 사용되고 있다.

레트로풍 스퀘어 쉐입과 베이직한 라운드 쉐입 등 미니멀리즘한 라인이 돋보이는 디자인으로 구성 됐으며, 개인의 취향과 전문적인 검사를 통해 얼굴형에 어울리는 안경테를 선택할 수 있다.

다비치안경의 관계자는 “울트라클린시스는 가볍고 편안해 착용감이 우수하고 안전한 소재로 제작된 덕분에 금속 알러지가 있거나 피부가 예민한 고객들이 사용하기 좋은 안경테다”라며, “아기들의 고급 젖병 소재인 만큼 안심하고 사용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다비치안경은 ‘울트라클린시스’의 출시를 기념해 할인 이벤트를 진행한다. 공식 온라인 스토어인 다비치마켓에 가입 또는 로그인 후 발급된 쿠폰함의 쿠폰을 다비치마켓에 적용하거나 매장에 제시하면 5만 원이 할인된 4만9000원에 구매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