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홈쇼핑, 봄 신상품 최대 50% 할인···'쇼킹 프라이스 창고 大개방' 진행
롯데홈쇼핑, 봄 신상품 최대 50% 할인···'쇼킹 프라이스 창고 大개방' 진행
  • 김세진 기자
  • 승인 2020.04.02 16: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TV, 티커머스, 온라인 최대 50% 할인 ‘쇼킹 프라이스, 창고 大개방’ 진행
LBL, 아이젤, 라우렐 등 단독 인기 브랜드 봄 신상품 가격 인하
롯데홈쇼핑이 오는 12일 까지 쇼킹프라이스 창고대개방 행사를 진행한다. (사진=롯데홈쇼핑)

[데이터이코노미=김세진 기자] 롯데홈쇼핑(대표 이완신)이 3일 부터 오는 12일 까지 TV, 티커머스, 온라인 등 전 채널에서 인기 패션, 잡화 브랜드를 최대 50% 할인가에 판매하는 ‘쇼킹 프라이스, 창고 大개방’을 진행한다고 2일 밝혔다.

코로나19 장기화에 따른 소비 위축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파트너사의 재고 부담을 해소하고, 고객들에게는 합리적인 쇼핑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기획된 이번 행사에는 단독 인기 패션 브랜드의 봄 신상품을 최초로 가격 인하해 판매하고, 특집전도 선보인다.

TV방송에서는 이달 3일 오후 3시 40분부터 180분간 자체 브랜드인 ‘LBL’, ‘아이젤’의 봄 신상품을 최대 29% 할인된 가격에 선보인다. 

지난 2월 론칭 방송에서 8500세트 이상 판매된 'LBL’의 ‘폭스 레더 재킷’, ‘코튼 실크 니트’ 등을 최초로 가격을 인하해 판매하고, ‘아이젤‘의 ‘스트라이프 수트 세트’도 선보인다. 뉴욕 디자이너 브랜드 ‘데렉 램’의 올해 대표 상품으로 꼽히는 ‘트렌치코트’도 37% 할인 가격에 판매한다. 

6일 에는 배우 한고은을 모델로 내세우며 인기를 모으고 있는 ‘라우렐’의 총 4개 상품을 최대 40% 할인 판매하고, 다음날 7일 에는 7년차 단독 브랜드인 ‘조르쥬 레쉬’의 신상품을 50% 할인 판매하며 패션 잡화 특집전은 물론, 티커머스를 통해 ‘가이거’, ‘아니베에프’ 등 백화점 브랜드 상품도 가격을 인하해 판매한다.

‘롯데아이몰’에서는 식품, 인테리어 상품 등 집콕족을 겨냥한 다양한 기획전을 운영한다. 식품 소비가 증가함에 따라 가공식품, 신선식품, 농축수산물 등 약 150종을 합리적인 구성과 가격에 판매하는 ‘언택트 푸드 마켓’을 이달 8일 까지 운영한다.

 ‘비비고’, ‘동트는 농가’, ‘김나운의 더 키친’ 등 인기 브랜드 식품을 별도로 모아 판매한다. 또한 이달 13일 부터 일주일 동안 홈카페 용품, 프리미엄 음향가전 등 취미 관련 상품과 홈 피트니스, 인테리어 상품을 합리적인 가격과 구성에 선보이는 ‘홈루덴스샵’도 진행한다.

롯데홈쇼핑 김종영 마케팅부문장은 "코로나19 장기화로 경기가 침체돼 어려움을 겪고 있는 파트너사들의 재고 소진을 돕고, 고객들에게 알뜰 쇼핑의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전 채널을 통해 대대적인 할인 행사를 진행하게 됐다"며, “인기 브랜드의 신상품을 할인가에 판매하고, 고객들의 니즈를 반영한 다양한 기획전도 진행되는 만큼 위축된 소비 심리를 되살리는 데 조금이나마 보탬이 되길 바란다”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