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8-07 12:05 (금)
신협, ‘착한 배당’눈길...조합원에게 1532억 환원
신협, ‘착한 배당’눈길...조합원에게 1532억 환원
  • 임성희 기자
  • 승인 2020.05.19 09: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출자 배당 1444억 원(배당률 2.8%), 이용고 배당 88억 원…총 1532억 원
외국인.대주주 배당과 달리 지역민, 조합원에 모든 혜택 돌아가
신협이 출자금배당과 이용고배당을 합쳐 총1532억원을 조합원들에게 환원했다. (사진=신협중앙회)

[데이터이코노미=임성희 기자] 신협중앙회(회장 김윤식)가 2019년 결산 결과 1532억 원의 경영이익을 조합원에게 환원했다고 19일 밝혔다. 

신협은 2019년도 전국 신협의 결산 결과 총 3702억 원의 당기순이익을 시현해 18년 연속 흑자경영을 달성했으며 이 가운데 총 1444억 원을 조합원의 출자금 배당으로, 88억 원을 조합원의 이용고 배당 수익으로 환원했다.

이는 2019년 말 전국 신협의 당기순이익 3702억 원의 41.4%에 해당하는 수치다. 전국 신협의 평균 배당률은 2.8%로, 조합원이 1년간 1000만 원을 출자했을 경우 약 28만 원을 배당금으로 받은 셈이다. 

12월 결산인 신협은 통상 1월~2월까지 조합원 총회를 통해 배당률을 확정한 후 2월 중 배당금을 조합원에게 지급해왔으나 올해는 코로나19로 인해 일부 신협은 정기총회가 4월 말까지 연기돼 현재도 배당금을 지급하고 있다.

신협중앙회 경영지원본부 김일환 본부장은 “신협은 지난해 어려운 경제상황 속에도 총 3702억 원의 순익을 달성하고 지난 12월말 기준 자산 102조 4537억 원을 조성했다”며, 이번 배당에 대해 “무엇보다 신협 건전성 강화를 위해 충실한 선(先) 내부적립, 후(後) 조합원배당 정책을 견지했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