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장기화...성인남녀 70% "코로나 블루 경험"
코로나19 장기화...성인남녀 70% "코로나 블루 경험"
  • 우현주
  • 승인 2020.06.03 16: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로나19 사태의 장기화로 코로나블루 증상 또한 심해지는 것으로 나타났다. '코로나블루(Blue)'는 코로나로 일상생활에 지장이 생기면서 느끼는 우울감이나 무기력증 등 심리적 이상 증세를 일컫는 말이다. 

3일 바로면접 알바앱 알바콜이 성인남녀 805명을 대상으로 ‘코로나블루 추이변화’에 대해 설문조사한 결과를 발표했다. 

설문조사에 참여한 성인남녀 중 69.2%는 '코로나 블루'를 경험했다고 답했다. 지난 4월 조사결과(4월 10일~13일) 54.7%에 비해 14.5%P 높아졌다. 

이어서 ‘코로나19 장기화에 따라, 코로나블루 증상들도 심해지는 느낌을 받으셨습니까?’라고 묻자 이번에는 응답자의 무려 89.6%가 그렇다고 답했다.
  
참여자들이 호소한 코로나블루 증상들로는 1위에 ‘일자리 감소ㆍ채용중단 등으로 인한 불안감’(16.5%)이 꼽혔다. 그리고 ‘줄어드는 소득으로 인한 우울감’(13.9%)이 2위에 올랐다. 일자리가 줄어드는 것으로 체감되고, 실제 소득 또한 줄어들어 불안하고 우울하다는 것이다. 

다음으로 ‘(주변 사람의 재채기, 재난문자로 인한) 건강염려증 유발’(13.6%), ‘사회적 관계 결여에서 오는 우울감’(12.5%), ‘(체중증가를 일컫는) 확찐자’(12.0%) 등 코로나블루 증상들은 다양했다. 

한편, 학부모 참여자의 절반(46.5%)가량은 코로나19 이후 자녀 돌봄과 관련해 가족과도 갈등을 빚었다고 전했다. 가족간 갈등 이유로는 ‘집에만 있다 보니 부딪히고 싸움이 빈번해져서’(29.6%)와 ‘외출부족으로 자녀가 힘들어함’(30.0%)이 과반수 이상의 득표를 받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