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 국민 기대수명 82.7년, 건강수명 64.4년...유병기간 18.3년
우리 국민 기대수명 82.7년, 건강수명 64.4년...유병기간 18.3년
  • 임성희 기자
  • 승인 2020.06.26 11: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18년 기준 기대수명은 82.7년인 것으로 조사됐다. 유병 기간을 제외한 건강수명은 64.4년으로 유병기간은 18.3년 이었다. 

최근 통계청은 우리나라 사회상을 종합적으로 살펴보고 국민 삶과 관련한 전반적인 경제·사회 변화를 쉽게 파악할 수 있도록 작성한「2019 한국의 사회지표」를 발표했다. 

2018년 기준 우리나라 국민의 기대수명은 82.7년으로 10년 전(79.6년)보다 3.1년 증가했으며, 전년과는 동일한 수준을 보였다. 

성별로는 남자가 79.7년, 여자가 85.7년이다. 남자와 여자의 기대수명 차이는 감소 추세로 그 격차가 '80년 8.5년에서 '17년 6.0년까지 좁혀졌다. ’18년 역시 6.0년으로 ’17년과 동일한 수준을 보였다. 

’18년 유병기간을 제외한 건강수명은 64.4년으로 ’12년 65.7년보다 0.7년 줄었다. 

기대수명은 82.7년으로, 건강수명은 기대수명보다 18.3년 짧아 기대수명 이전 18.3년 동안은 유병기간으로 보내는 것으로 나타났다.

한편 ’18년 우리나라 국민의 사망원인 1위는 암으로 10만 명당 154.3명이 사망했다. 이어 심장질환(62.4명), 폐렴(45.4명), 뇌혈관질환(44.7명) 순으로 나타났다. 

증가율이 가장 높은 사망원인은 폐렴으로, ’17년 대비 7.6명 증가했다. 

남자는 여자보다 암, 고의적 자해(자살), 간질환으로 인한 사망이, 여자는 심장질환, 뇌혈관질환, 알츠하이머병으로 인한 사망이 상대적으로 많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