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입직 지원서 검토에 평균 ‘10.2분’… ‘직무 관련 경험’ 중점 체크
신입직 지원서 검토에 평균 ‘10.2분’… ‘직무 관련 경험’ 중점 체크
  • 장진숙 기자
  • 승인 2020.07.16 14: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입직 이력서 중 가장 중요한 평가항목은 직무관련 경험인 것으로 조사됐다. 

취업 플랫폼 잡코리아가 기업 채용담당자 582명을 대상으로 ‘신입직 입사지원서 평가시간’을 주제로 설문조사한 결과를 발표했다. 

먼저 신입직 지원서 검토에 평균 ‘10.2분’이 걸리는 것으로 조사됐다. 

이어 기업들에게 신입직 이력서를 검토할 때 가장 먼저 보는 항목을 물은 결과 △직무 관련 경험이 42.1%로 압도적인 1위를 기록했다. 이어 △이력서 사진(12.0%) △지원 직무분야(11.7%) 등의 순으로 차지했다. 

신입직 이력서에서 가장 중요하게 평가하는 항목 역시 △직무 관련 경험(43.8%)이었다. 이어 △지원 직무분야(15.5%)와 △보유 기술 및 교육이수 사항(6.9%) 등도 신입직 이력서에서 중요하게 평가하는 항목으로 꼽혔다.

또한 채용담당자들에게 자기소개서 검토 시 가장 중요하게 평가되는 항목을 조사한 결과 가장 많은 채용담당자 △지원동기(21.5%)를 꼽았다. 이어 △도전했던 일과 성공사례(15.6%) △글의 구성 및 문장력(14.8%), △성격의 장단점(11.9%) 등의 응답도 이어졌다.

한편 채용담당자들에게 서류전형 과정에서 믿고 거르는 ‘광탈하는 입사지원서’의 대표적인 특징을 선택하게 한 결과 기업명 오기재, 인재상과 무관한 정보 등 ‘기본 준비가 안된 지원서’가 42.6%의 높은 응답률로 1위를 차지했다. 2위는 ‘이력서와 자소서 상의 정보가 상충, 거짓말처럼 느껴지는 지원서(38.8%)’가 차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