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9-25 10:13 (금)
대기업 대졸 신입 초임 4,130만원...중소기업과 1,330만원 차이
대기업 대졸 신입 초임 4,130만원...중소기업과 1,330만원 차이
  • 김세진 기자
  • 승인 2020.09.11 15: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기업 대졸 신입 초임이 평균 4,130만원으로 조사됐다. 중소기업과의 연봉격차는 1,330만원으로 지난해와 비슷했다.

취업 플랫폼 잡코리아가 올해 대졸 신입직 초임을 확정한 771개 기업의 <4년대졸 신입직 초임>을 분석했다. 

대기업과 중소기업의 신입직 초임은 국내 4년대졸을 기준으로 기본상여금 포함, 인센티브 비포함을 기준으로 조사했고, 대기업 147개사, 중소기업 588개사가 참여했다. 공기업 36개사의 올해 대졸 신입 초임은 공시자료(알리오 공시/예산편성 기준)를 집계했다.

대기업의 올해 대졸 신입 초임은 평균 4,130만원으로 집계됐다. 이는 동일기업의 작년 대졸 신입 초임(4,110만원)에 비해 0.5% 인상된 수준으로 지난해와 비슷했다.

중소기업의 올해 대졸 신입 초임은 평균 2,800만원으로 동일기업의 지난해 대졸 신입 초임(2,790만원) 대비 0.4% 인상된 수준으로 조사됐다.  중기 대졸 신입 초임도 지난해와 거의 차이가 없는 것으로 조사됐다. 

기업간 대졸 신입 초임 격차는 1,330만원으로 지난해(1,320만원)에 이어 1천300만원이상 큰 차이를 보이는 것으로 조사됐다.

대기업 대졸 신입 초임은 공기업보다 높은 수준으로 집계됐다. 올해 공기업 대졸 신입 초임은 평균 3,810만원으로 대기업(평균4,130만원)보다 320만원 낮았다. 

대기업 연봉을 기준(100%)으로 본다면, 공기업 대졸 신입 초임은 대기업의 92%, 중소기업 신입 초임은 대기업의 68%에 그치는 큰 연봉격차를 보이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