직장인 84% "투잡 의향 있다"...기대 수입 ‘평균 61만원’
직장인 84% "투잡 의향 있다"...기대 수입 ‘평균 61만원’
  • 임성희 기자
  • 승인 2020.10.08 09: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직장인 5명 중 4명은 투잡을 하고자 하는 의향이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투잡 의향이 있는 가장 큰 이유는 단연 '추가 수입을 벌기 위해서'였다. 

취업 플랫폼 잡코리아가 직장인 642명을 대상으로 <투잡 의향> 조사를 실시하고 결과를 발표했다.

조사 결과 전체 직장인 중 84.1%가 투잡 의향이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세부적으로 살펴보면 △기혼(78.5%)보다 △미혼(86.0%) 직장인 그룹에서 투잡 의향이 있다는 답변이 높았다. 연령대 별로는 △20대(86.5%)와 △30대(86.0%)가 평균보다 투잡 의향이 높았고, △40대 이상 그룹은 ‘투잡 의향이 있다’는 답변이 76.3%로 가장 낮았다.

이들 직장인들이 선호하는 투잡을 조사한 결과 전체 1위에 ‘서비스직’이 꼽힌 가운데, 2위부터는 연령대 별로 차이를 보였다. 

먼저 20대의 경우 서비스직에 이어 ‘유튜버(1인 미디어)(31.7%)’를 선호한다는 답변이 2위에 올랐다. 이어 30대 직장인들이 선호하는 투잡 2위는 ‘쇼핑몰/세포마켓(SNS)(30.8%)’이었고, 40대 이상 직장인들은 서비스직에 이어 ‘배달/택배/대리운전(O2O서비스)(20.8%)’을 선호한다고 답했다(*복수응답).

직장인들이 투잡을 희망하는 가장 큰 이유는 단연 ‘추가 수입을 벌기 위해서(85.6%)’였다. 이외에 ‘평소 흥미를 가지고 있던 일을 해보기 위해(17.0%)’와 ‘퇴근 후 시간이 남아서(16.5%)’, ‘자기계발/취미생활의 일환으로(13.7%)’ 투잡을 희망한다는 답변이 이어졌다(*복수응답).

직장인들이 투잡으로 기대하는 수익은 평균 61만원이었고, 투잡을 위해 투자할 수 있는 시간은 하루 평균 ‘3시간(34.6%)’, ‘2시간(22.0%)’가량이었다.

한편 직장인 중 73.1%는 투잡을 해도 투잡 여부를 회사에 알리지 않을 것이라 답했다. 직장인들이 투잡 사실을 회사에 알리고 싶지 않은 이유는 ‘업무에 소홀하다고 생각할 것 같아서(60.3%)’가 응답률이 가장 높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