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이후 채용, IT 늘고 생산·제조는 줄어
코로나19 이후 채용, IT 늘고 생산·제조는 줄어
  • 김세진 기자
  • 승인 2020.10.12 09: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로나19 본격 확산 이후 IT 분야 직무는 채용이 증가한 반면, 생산/제조 분야는 줄어든 것을 조사됐다. 

7일 취업포털 커리어가 코로나 전후 중견/강소/히든챔피언 기업의 채용 분석 결과를 발표했다.

국내 코로나19가 본격 확산한 지난 작년 2월부터 9월까지 IT 직무 채용은 작년 동기(465건) 대비 4.8% 증가한 715건으로 집계됐다. 반면, 같은 기간 생산/제조직 채용은 작년 1,280건에서 올 1,128건으로 3% 감소했다.

IT 직무는 8월을 제외한 전 기간에서 채용이 늘었지만, 생산/제조 분야는 2월과 9월을 제외한 모든 기간에서 채용이 줄었다.

특히 제조업은 업종별 조사에서도 같은 결과가 나타났다. 작년 전체 채용의 61%를 차지했던 제조업은 올해 54.2%로 6.8%나 감소했다. 코로나 장기화로 인한 제조업 위기를 체감할 수 있다.

코로나 사태는 중소기업에도 큰 타격을 입혔다. 커리어 기준에 따라 중견, 강소, 히든챔피언 기업에 해당하지 않지만 우량 기업인 중소(우량) 기업은 작년 같은 기간 채용공고가 2,169건에서 올해 1,977건으로 총 192건 줄었다. 산업의 허리 역할을 하는 중소기업의 채용 감소로 취업난의 장기화가 우려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