취준생 66% "취업 사교육 필요해"...‘직무관련 전문교육’ 가장 많이 받아
취준생 66% "취업 사교육 필요해"...‘직무관련 전문교육’ 가장 많이 받아
  • 임성희 기자
  • 승인 2020.10.27 10: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취업준비생 10명 중 6명 이상은 취업 준비에도 사교육이 필요하다고 느끼는 것으로 조사됐다. 가장 많이 받고 있는 사교육은 ‘직무관련 전문교육’ 이었다. 

구인구직 매칭 플랫폼 사람이 신입 구직자 994명을 대상으로 ‘취업 사교육에 대한 생각’을 조사한 결과, 66.3%가 ‘필요하다’고 답했다고 26일 밝혔다. 

이렇듯 취업 사교육이 필요하다고 생각하는 구직자가 많은 것은 취업 사교육이 최종 합격에 영향을 준다는 믿음에서 비롯된 것으로 분석된다. 전체 응답자의 10명 중 9명(90.2%)가 취업 사교육과 최종 합격 간에 상관관계가 있다고 생각하고 있었으며. 상관관계가 없다는 응답은 9.8%에 그쳤다.

실제 응답자의 18.3%는 올해 취업 사교육을 받은 경험이 있다고 밝혔다.

취업 사교육을 받은 이유는 ‘갈수록 취업이 어려워져 불안해서’(49.5%, 복수응답)가 첫 번째였다. 다음으로 ‘취업 성공률을 높이기 위해서’(46.7%) ‘혼자서는 할 자신이 없어서’(31.9%), ‘빠른 시간에 효과를 보기 위해서’(29.7%) 등의 순이었다.

가장 많이 받고 있는 사교육은 ‘직무관련 전문교육’ (36.8%, 복수응답)이었다. 이어 ‘각종 자격증 취득 강의’(34.6%), ‘전반적인 취업 컨설팅’(23.1%), ‘토익 등 공인 외국어 시험’(21.4%),등으로 취업 사교육을 활용하는 비율이 높았다.

연간 취업 사교육 비용은 420만원에 달했다. 이는 2016년 조사인 연간 336만원보다 25%가 상승한 수치다. 취업 사교육 비용은 ‘전액 아르바이트로 직접 마련’(35.2%)하고 있었으며, ‘전액 부모님 지원’(27.5%), ‘부모님 지원 및 아르바이트’(19.2%) 등의 방법으로 충당하고 있었다.

이들 중 75.8%는 앞으로 취업이 될 때까지 취업 사교육을 받을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전체 응답자의 33.2%는 취업을 준비하면서 사교육에 의지하고 싶다는 생각이 항상 들만큼 취업 준비가 어렵다고 느끼고 있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