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장 필요한 건강 관련 복지제도 1위 ‘주기적인 건강검진 지원’ 53.3%
가장 필요한 건강 관련 복지제도 1위 ‘주기적인 건강검진 지원’ 53.3%
  • 임성희 기자
  • 승인 2020.11.11 09: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구직자들은 연봉이나 근로시간 등 근로 조건을 중요하게 보지만 최근에는 직원들의 복지제도 등 업무 환경에 대해서도 관심도가 높다. 특히 코로나19 확산으로 인해 건강 관련 복지제도에 대해 관심이 많다. 

그렇다면 직장인들이 꼽은 가장 필요하다고 생각되는 건강관련 복지제도는 무엇이 있을까?
 
취업 플랫폼 잡코리아가 직장인 510명을 대상으로 <코로나19와 복지제도> 관련 조사를 실시하고 결과를 발표했다.
 
먼저 ‘코로나19사태 이후 건강 관련 복지제도에 대한 관심 정도에 변화가 있나요?’라고 묻자, 전체 직장인 중 62.4%가 ‘그렇다-건강 관련 복지제도에 대한 관심이 높아졌다’고 답했다. 이어 ‘관심 정도에 큰 변화가 없다’ 29.0%, ‘오히려 관심 정도가 낮아졌다’ 8.6% 순으로 답변이 높았다. 

그렇다면 직장인들은 가장 필요하다고 생각하는 건강 관련 복지제도로 ‘주기적인 건강검진 지원(53.3%)’을 꼽았다. 이어 ‘휴게실/수면실 지원(29.4%)’과 ‘독감 예방접종비 지원 등 계절병 유행 질병 접종 지원(29.0%)’, ‘사무실 내 가습기/공기청정기 등 배치(23.5%)’ 등을 꼽았다(*복수응답).
 
그렇다면 직장인들이 재직 중인 회사의 건강 복지제도 운영 현황은 어떨까? ‘재직 중인 회사는 직원 건강 관련 복지제도를 운영 중인지’ 묻자, 직장인 중 51.8%가 ‘운영 중’이라 답했다. 

기업형태별로 살펴보면 ▲대기업(81.1%)이 건강 관련 복지제도를 운영 한다는 답변이 가장 높았고 이어 ▲공기업/공공기관(76.5%), ▲중견기업(72.3%) 순으로 이어졌다. 

반면 ▲중소기업의 경우 건강 관련 복지제도를 운영 중이라는 답변이 35.7%에 그쳐 여타 기업 그룹과 큰 차이를 보였다.

이들 회사에서 운영 중인 건강 관련 복지제도는 ‘주기적인 건강검진 지원(66.7%)’과 ‘마스크, 체온계, 손소독제 배치/지원(43.2%)’, ‘사무실 내 가습기/공기청정기 등 배치(41.7%)’ 등이었다(*복수응답).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