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업 10곳 중 1곳만 "연말 성과급 지급"...43.6%는 지급 안해
기업 10곳 중 1곳만 "연말 성과급 지급"...43.6%는 지급 안해
  • 임성희 기자
  • 승인 2020.11.17 10: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기업의 10곳 중 4곳은 올해 연말 성과급을 지급하지 않는 것으로 조사됐다. 경기가 좋지 않다는 것이 가장 큰 이유였다. 

취업 플랫폼 잡코리아가 최근 기업 인사담당자 847명에게 ‘연말성과급 지급 여부’를 묻는 설문조사를 실시하고 그 결과를 발표했다.

설문조사 결과 올해 연말성과급을 지급하기로 확정한 기업은 11.3%에 그쳤다. 반면 ‘지급하지 않는다’는 기업은 43.6%로 ‘지급한다’의 4배에 달했다. 이보다 약간 많은 45.1%는 ‘아직 정해진 바가 없다’고 답했다.

연말성과급을 지급하지 않는 사유에 코로나19 등으로 인한 경영환경 및 실적악화가 작용한 것일까? 인사담당자들에게 올해 경영실적을 질문한 결과 절반에 가까운 48.2%의 기업이 ‘작년보다 악화됐다’고 답했다. ‘작년과 유사한 수준’이라는 응답은 38.2%로 상대적으로 낮았으며, 특히 ‘작년보다 개선됐다’는 응답은 13.6%를 얻는 데 그쳤다.

실제로 성과급을 지급하지 않기로 한 기업(*369곳)들에게 그 이유를 물은 결과 ‘경기가 좋지 않아서(42.3%, 이하 응답률)’가 1위를 차지했다. 여기에 ‘올해 실적이 나빠서(36.0%)’, ‘회사 재정상태가 좋지 않아서(33.6%)’ 등 올해의 경영상황을 이유로 꼽는 응답이 많았다. ‘그동안 성과급을 지급한 전례가 없어서(34.4%)’, ‘관련 지급 규정이 없어서(22.2%)’ 등 이전에도 성과급 지급이 없었음을 시사하는 응답도 적지 않았다.

한편 성과급을 지급하는 기업(*96개사)들이 지급하는 연말성과급은 1인당 평균 416만원(*개방형 응답 집계결과)이었다. 기업유형별로 살펴 보면 ▲대기업의 1인 평균 성과급이 721만원으로 가장 높았으며 ▲중견기업 325만원, ▲중소기업 169만원 순이었다.

기업들이 직원들에 연말성과급을 지급하는 이유로는 ‘직원들의 사기 진작, 애사심 고취를 위해’ 성과급을 지급한다는 응답이 53.1%의 응답률로 가장 높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