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혼남녀, 독립이 가능한 나이 29.8세...월 소득 270만원 이상 돼야 독립 가능해
미혼남녀, 독립이 가능한 나이 29.8세...월 소득 270만원 이상 돼야 독립 가능해
  • 장진숙 기자
  • 승인 2020.11.27 10: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부모에게서 독립하지 못하는 자녀를 캥거루족이라고 한다. 그렇다면 우리나라 미혼남녀들은 캥거루족을 벗어날 수 있는 나이로 몇 살을 예상하고 있을까? 

국내 결혼정보회사 듀오가 미혼남녀 총 300명(남 150명, 여 150명)을 대상으로 ‘2030 독립’에 관해 설문조사를 실시하고 26일 결과를 발표했다.

미혼남녀가 생각하는 적정 독립 시기는 평균 28.1세였다. ‘26~28세’(20.0%), ‘29~31세’(18.0%), ‘23~25세’(9.7%)순으로 독립해야 할 나이로 꼽혔다. 하지만 ‘독립해야 할 시점은 따로 없다, 여건이 될 때’란 의견이 32.7%로 가장 높아, 숫자적인 나이보단 여건에 따라 독립 여부를 결정하려는 미혼남녀의 인식을 엿볼 수 있었다.

현실을 고려했을 때, 우리나라에서 독립 가능한 나이는 평균 29.8세였다. 부모에게서 독립해야 한다고 인지하는 평균 나이(28.1세) 보다 1.7세 높은 수치다.

미혼남녀가 선뜻 독립을 하지 못하는 이유는 ‘주거지 마련’(60.0%)이 가장 컸다. ‘생활비 마련’(15.0%), ‘모든걸 홀로 결정해야 하는 책임감’(12.3%), ‘부모님 설득’(7.0%)이란 의견도 있었다.

독립을 위해 수반되어야 하는 요건은 ‘취직’(52.3%)과 ‘높은 소득’(22.0%)으로 경제력과 관련이 있었다.

독립 가능한 경제력을 자세히 살펴보면, 남녀는 월 소득 평균 269.3만원 이상이어야 독립을 할 수 있다고 했다. 남성 265.7만원, 여성 273.0만원으로 여성이 남성보다 7만원 가량 높았다. 독립 가능한 남녀 평균 비용을 연봉으로 환산하면 약 3,200만원 이다.

한편, 미혼남녀는 부모로부터 가장 하고 싶은 독립으로 ‘거주지 독립’(37.7%)을 선택했다. 이어 ‘경제적 독립’(32.0%), ‘정신적 독립’(16.7%)이 뒤따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