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1-18 11:52 (월)
겨울철 극한알바 1위 ‘택배상하차’...꿀알바는?
겨울철 극한알바 1위 ‘택배상하차’...꿀알바는?
  • 임성희 기자
  • 승인 2020.12.31 08: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알바생들이 꼽은 겨울철 가장 하기 힘든 극한알바는 ‘택배상하차’였다. 반면 가장 인기 있는 꿀 알바는 사무직/관공서 알바 등이 선정됐다. 극한 알바와 꿀알바를 나누는 기준은 무엇일까?

아르바이트 포털 알바몬이 최근 1년내 근무경험이 있는 알바생 2,769명을 대상으로 <겨울철 극한알바vs꿀알바> 조사를 실시하고 결과를 발표했다.

설조사 결과, 알바생들은 겨울철 가장 하기 힘든 극한알바 1위로 ‘택배 상하차(41.4%)’를 꼽았다. 이어 ‘세차장 손세차 알바’가 32.2%의 응답률로 2위에 올랐고, 3위는 ‘오토바이/자전거 배달(30.6%)’알바가 차지했다. 

알바생들이 이들 직종을 겨울철 극한알바로 꼽은 가장 큰 이유는 역시 ‘찬바람을 맞아가며 외부에서 일하기 때문(90.1%)’이었다. 이외 ‘길이 얼어 각종 사고에 대한 위험성이 커져서(34.9%)’와 ‘명절시즌 등 성수기가 있어 업무량이 많아져서(18.9%)’, ‘눈이 내리는 환경 때문에(11.3%)’ 등도 이들 직종을 극한알바로 꼽은 주요 이유였다(*복수응답).

반면 알바몬에 따르면 알바생들이 꼽은 겨울철 최고의 꿀알바는 ‘재택근무 알바(64.7%)’였다. 이외 ‘사무직/관공서 알바(44.8%)’와 ‘카페 알바(21.9%)’, ‘찜질방 알바(18.9%)’, ‘영화관/공연장 알바(14.7%)’ 등도 겨울철 꿀알바로 꼽혔다(*복수응답).

이들 직종이 꿀알바로 꼽힌 이유 역시 ‘따뜻하고 쾌적한 환경에서 일 할 수 있어서(79.4%)’였다. 이외 ‘일이 재미있고 쉬워서(20.4%)’와 ‘취업/창업을 위한 직무경험을 쌓을 수 있는 점(10.3%)’ 등의 답변이 이어졌다(*복수응답).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