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해 공공기관 채용 1분기 활발할 듯
올해 공공기관 채용 1분기 활발할 듯
  • 임성희 기자
  • 승인 2021.01.21 10: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올해 주요 공공기관 채용은 1분기에 활발하게 진행될 것으로 보인다. 

취업 플랫폼 잡코리아가 ‘2021년 공공기관 채용정보박람회’에서 채용계획을 밝힌 공공기관 148곳의 정규직 신규 채용계획을 분석했다.

분석 결과 한국철도공사, 한국전력공사, 한국가스공사 등 주요 공공기관이 올해 1분기 직원 채용을 진행할 예정이다. 먼저 △한국철도공사는 올해 2월 중 일반정규직 신입사원 원서접수를 시작한다. 모집분야는 사무영업직, 기술직 부문이며 채용규모는 일반정규직 전일제 신입사원 1,230명이다. 한국철도공사 전일제 신입사원들의 연봉수준은 약 3천347만원이며 성과급은 별도다.

이어 △한국전력공사의 신입사원 채용 역시 올해 3월 중으로 예정돼 있다. 총 938명의 일반정규직 전일제 신입사원을 채용할 예정이며 모집분야는 사무, 전기, ICT 등으로 다양하다. 신입 기준 연봉수준은 약 3천675만원이며 성과급은 별도다.

이외에도 △한국가스공사(2월 예정)와 △한국남동발전(2월 예정),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3월 예정), △예금보험공사(3월 말) 등 주요 공공기관이 1분기 중 직원 채용할 진행할 예정이다.

잡코리아 관계자는 “공공기관 채용정보박람회 디렉토리북을 통해 올해 정규직 직원 채용 계획을 밝힌 공공기관 148곳 중, 60여곳의 기업이 올해 1분기 직원 채용을 진행할 예정인 것으로 나타났다”고 말하며 “특히 한국전력공사, 한국철도공사 등 채용 규모가 큰 공공기업 채용 예정일이 1분기에 있어, 올해 초에 더욱 활발한 공공기관 채용 분위기가 형성될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한편 올해 공공기관 신규채용인원 목표는 2만6554명 이상으로 예고됐다. 이는 지난해 채용인원 2만5653명에 비해 1000명 이상 늘어난 수준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