워라밸과 연봉 중 선호조건, ‘연봉’ 72% vs ‘워라밸’ 28%
워라밸과 연봉 중 선호조건, ‘연봉’ 72% vs ‘워라밸’ 28%
  • 장진숙 기자
  • 승인 2021.02.16 10: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성인남녀 10명 중 7명은 연봉보다 워라밸을 더 선호하는 것으로 조사됐다. 구직자는 이러한 부분을 고려해 취업 계획을 세울 필요가 있을 것으로 보인다. 

구인구직 매칭 플랫폼 사람인이 성인남녀 1,828명을 대상으로 ‘워라밸과 연봉 중 선호 조건’을 조사한 결과, 71.8%가 ‘연봉이 적어도 워라밸이 좋은 기업’을 선택했다.

직장인(69.1%)보다는 구직자(76.7%)가 워라밸이 좋은 기업을 선택한 비율이 소폭(7.6%p) 많았다. 또, 성별로는 여성(76%)이 남성(66.9%)보다 9.1%p 높았다.

이들이 워라밸이 좋은 기업에 들어가고 싶은 이유는 ‘취미활동 등 개인적인 시간이 필요해서’(58.7%, 복수응답)가 1위였다. 다음으로 ‘건강을 유지할 수 있을 것 같아서’(46.5%), ‘업무 스트레스를 덜 받을 것 같아서’(45%), ‘사생활을 존중하고 유연한 조직문화일 것 같아서’(44.6%) 등의 순이었다. 

워라밸이 좋은 대신 받아들일 수 있는 초봉 수준은 평균 3,217만원으로 집계됐다.

반면, 워라밸이 나빠도 높은 연봉을 원하는 이들(515명)은 ‘경제적으로 안정돼야 마음이 편해서’(71.5%, 복수응답)를 가장 큰 이유로 꼽았다. 계속해서 ‘경제적으로 여유롭고 풍요로운 삶을 원해서’(58.3%), ‘주거비, 차량 구입 등 목돈이 필요해서’(28.5%), ‘육아, 병원비 등 돈 들어갈 곳이 많아서’(18.8%) 등을 이유로 들었다. 

높은 연봉을 선택한 경우, 기대하는 초봉 수준은 4,595만원으로 워라밸이 높은 기업을 선택한 이들(3,217만원)보다 1,378만원 높았다.

한편, 전체 응답자들은 워라밸이나 연봉 등 기업 관련 정보를 많이 찾아보는 채널로 ‘취업 포털’(81.9%, 복수응답), ‘온라인 익명 커뮤니티’(24.5%), ‘업계 지인’(19.1%), ‘기업 홈페이지, 공식 운영 SNS’(19%) 등을 꼽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