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업 41% "상반기 대졸 신입 채용 진행"
기업 41% "상반기 대졸 신입 채용 진행"
  • 임성희 기자
  • 승인 2021.02.26 09: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상반기에 대졸 신입사원 채용계획이 있는 기업은 41.5%로 10곳 중 4곳에 달하는 것으로 조사됐다. 채용의 절반은 3월에 진행될 것으로 보인다. 

취업 플랫폼 잡코리아가 국내 대기업 및 중소기업 813개사를 대상으로 ‘상반기 대졸 신입사원 채용계획’에 대해 설문조사를 진행한 결과 기업의 41.5%가 "있다"고 답했다. 

기업 규모별로는 대기업 47.2%, 중소기업 38.7%가 '채용 계획이 있다'고 답해 대기업이 중소기업 보다 소폭 많았다.

신입사원 모집 시기를 조사한 결과 3월에 신입사원 모집을 시작한다고 답한 기업이 45.7%(응답률)로 가장 많았다. 

특히 대기업 중에는 절반에 가까운 49.6%(응답률)가 3월에 신입사원 채용을 시작한다고 답했고, 이어 4월(33.6%) 5월(20.8%) 순으로 신입사원 채용을 시작한다고 답했다. 

중소기업 중에는 4월에 신입사원 채용을 시작하는 기업이 44.8%로 가장 많았고, 이어 3월(43.4%) 6월(28.3%) 순으로 채용을 계획하는 기업이 많았다.

채용방식은 69.4%가 ‘수시채용’으로 진행한다고 답했다. 대기업 중에는 56.8%가 ‘수시채용’을 진행한다고 답해 ‘공채(42.4%)’를 계획하는 대기업보다 많았다. 중소기업 중에는 절반이상인 76.9%가 ‘수시채용’을 진행한다고 답했다.

상반기에 대졸 신입사원을 채용하는 대기업 10곳 중 6곳(60.0%)은 ‘비대면 채용전형을 진행한다’고 답했다. 중소기업 중에는 비대면 채용전형을 진행하는 기업이 31.6%에 그쳤고, 68.4%가 ‘대면’ 채용전형을 진행한다고 답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