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카드, 웰컴저축은행과 마이데이터 사업 협력키로
하나카드, 웰컴저축은행과 마이데이터 사업 협력키로
  • 김세진 기자
  • 승인 2021.03.09 11: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양사가 보유한 금융 거래정보 결합해 데이터 기반 금융 신사업에 박차
8일 하나카드 본사에서 진행된 “하나카드-웰컴저축은행 마이데이터 사업 MOU”에서 장경훈 하나카드 대표이사 (왼쪽)와 김대웅 웰컴저축은행 대표이사 (오른쪽)가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하나카드)

[데이터이코노미=김세진 기자] 하나카드(대표이사 장경훈)가 웰컴저축은행과 함께 마이데이터 사업 추진을 위한 전략적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하나카드 관계자에 따르면 8일 열린 업무 협약식에는 하나카드 장경훈 사장과 웰컴저축은행 김대웅 사장을 비롯해 코로나 상황을 감안해 양사 소수 실무 관계자들만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으며 양사는 데이터 중심의 전략적 상호협력을 맺고 카드사와 저축은행의 활발한 데이터 교류와 빅데이터 분석을 통해 금융권에서 유일무이한 맞춤형 상품과 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다. 

특히 저축은행 업권 내 유일하게 마이데이터 사업자로 선정된 웰컴저축은행의 예·적금상품 이용내역, 중/저신용자 대출이력 등 저축은행의 기본 데이터에 하나카드의 신용카드 결제정보, 가맹점 이용내역 등 카드결제 기반 데이터를 결합하여 금융분야에서의 광범위한 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다.

또한 이번 협약을 계기로 저축은행 디지털 손님의 소비내역 기반 카드 상품 추천 서비스와 신용평가체계의 변별력 확대를 추진하며 이와 더불어 대출 및 신용카드 발급 등 전통적인 금융서비스 영역의 협력 외에도 마이데이터 환경에서의 신사업 추진을 위한 상호간의 교류를 확대해나갈 예정이다.

9일 하나카드 장경훈 사장은 “금융社간의 마이데이터 협력을 통해 빅데이터 시대 신속하고 유연하게 대응하여 새롭고 다양한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을것으로 기대한다”며 “앞으로 양사간의 데이터를 융합한 서비스를 지속 발굴하여 시너지를 모색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