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9-17 14:59 (금)
지난해 아동학대 신고 건수 총 4만 2천여건...43명 사망
지난해 아동학대 신고 건수 총 4만 2천여건...43명 사망
  • 송인성 기자
  • 승인 2021.09.02 10: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 해 아동 학대 신고접수 건수는 4만 2천여건, 학대로 인해 사망한 아동은 43명인 것으로 집계됐다. 

1일 보건복지부는 “2020 아동학대 연차보고서”를 발간해 국회 보건복지위원회에 제출했다고 밝혔다. 

지난 해 아동학대 신고접수 건수는 총 4만2천251건으로 ’19년 4만1천389건 대비 2.1%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다만 증가폭은 예년에 비해 다소 낮은 수준이었다. 

아동학대 사례는 총 3만905건으로 ’19년 3만45건 대비 2.9% 증가했다. 

피해아동의 성별은 남아가 1만5천815건(51.2%), 여아가 1만5천90건(48.8%)이다. 

학대행위자는 부모가 2만5천380건으로 전체의 82.1%를 차지하며 가장 높았다. 부모의 학대는 전년도 2만2천700건에 비해 11.8%나 증가했다. 

이어 학대행위자는 대리양육자 2천930건(9.5%), 친인척 1천661건(5.4%) 순으로 비중이 높았다. 

또한, 피해아동 발견율(아동인구 1천 명 당 학대사례 발견율)은 4.02‰로 ’19년 대비 0.21‰p 증가했다. 아동학대에 대한 사회적 관심이 높아지면서 매년 피해아동 발견율은 꾸준히 늘고 있는 추세다. 

지난 해 아동학대로 사망한 아동은 총 43명이다. ’19년 42명에 비해 1명이 증가했다. 

학대로 인해 사망한 아동은 1세 이하(24개월 미만)가 27명(62.8%)으로 가장 높은 비중을 차지했다. 

보건복지부 박은정 아동학대대응과장은 “실효성 있는 아동학대 예방정책 시행에 있어 아동학대에 대한 정확한 현황과 실태 확인이 무엇보다 중요하다.”라며, “연차보고서를 활용하여 아동학대 정책을 계속 시행해 나가겠다.”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