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J대한통운, 횡단보도앞 '잠깐 멈춤'...어린이 등하굣길에 ‘노란발자국’ 부착
 CJ대한통운, 횡단보도앞 '잠깐 멈춤'...어린이 등하굣길에 ‘노란발자국’ 부착
  • 김세진 기자
  • 승인 2021.09.28 15: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CJ대한통운 관계자들이 경기도 군포시 어린이보호구역에 노란발자국을 설치하고 있다. (사진=CJ대한통운)

[데이터솜=김세진 기자] CJ대한통운이 굿네이버스와 함께 군포 지역 내 어린이집, 초등학교 등 어린이 보호구역 횡단보도 30개소에 교통사고 예방과 안전한 등하굣길을 위해 ‘노란 발자국’을 설치한다.

CJ대한통운 관계자에 따르면 '노란 발자국' 모양이 어린이들의 호기심을 자극해 자발적으로 잠시 멈추거나 좌우를 살펴 차도와의 안전거리를 유지할 수 있도록 유도하고 올바른 교통안전 습관을 함양하도록 돕는 설치물이다.

‘노란 발자국’은 선명한 노란색으로 눈에 잘 띄는 디자인이며 안전을 위해 미끄럼 방지 소재로 제작됐다. 설치 작업은 군포시청, 군포경찰서와의 협력을 통해 다음달 중순까지 임직원, 굿네이버스, 녹색어머니회, 군포시 자원봉사자와 함께 군포시 어린이 보호구역 횡단보도 30개소 양방향에 ‘노란발자국’ 60개를 순차적으로 부착할 예정이다.

CJ대한통운은 ‘노란 발자국’과 더불어 보행자 정지선을 알리는 ‘노란 정지선’과 운전자들이 어린이 보호구역임을 인지할 수 있도록 알리는 표지판을 함께 설치해 교통사고 예방 효과를 높인다는 계획이다.

28일 CJ대한통운 관계자는 “이번 노란 발자국 설치 사업이 지역 어린이들에게 안전한 교통 환경을 제공하고 나아가 교통사고를 예방할 수 있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회사 사업장 소재 지역 사회와의 상생을 위해 다양한 형식의 교통안전 캠페인을 전개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