골프족 직장인 골프 초기 투자 비용 평균 160만 원
골프족 직장인 골프 초기 투자 비용 평균 160만 원
  • 송인성 기자
  • 승인 2021.11.02 09: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레저산업연구소에 따르면 지난해 기준 추산한 국내 골프 인구는 515만 명. 대한민국 국민 10명 중 1명이 하고 있을 정도로 골프가 대중 스포츠 반열에 올랐다. 

취업포털 인크루트는 최근 인기 급상승 중인 골프에 대한 직장인 관심도와 이들의 골프 시작 계기, 비용 투자 수준, 관련 생각 등을 알아보고자 직장인 564명을 대상으로 설문 조사를 진행했다.

조사 참여자에게 현재 골프를 치는 '골프족' 인지를 물었다. 그 결과, 골프족이라고 답한 응답자는 33.9%였다. 이어, 배울 예정임을 밝힌 잠재적 골프족인 골린이(골프족+어린이)는 46.0%로 직장인 5명 중 4명은 골프에 관심이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골프족이라고 밝힌 직장인을 대상으로 그 시작 계기에 대해 △동료와 상사 포함 비즈니스 관계자의 권유(43.2%)를 가장 많이 꼽았고, 다음으로는 △골프가 재미있어 보여서(33.7%) △운동을 하고 싶어서(27.9%) △가족 권유(20.0%) △직업상 필요(17.9%) 등이 뒤를 따랐다.

골프 배움을 원하는 골린이 직장인에게도 시작하고자 하는 이유(중복응답)를 들어봤다. 이 역시 △동료와 상사 포함 비즈니스 관계자의 권유(41.0%)가 가장 많았고, 이어 △골프가 재미있어 보여서(39.8%) △운동을 하고 싶어서(31.6%) 순이었다.

그렇다면, 직장인이 골프에 투자하는 비용은 얼마 정도일까? 레슨과 장비, 연습, 라운딩 등을 포함한 초기 비용은 최소 10만 원부터 최대 300만 원까지 다양했는데 평균적으로는 약 160만 원으로 조사됐다.  또한, 이들이 골프에 투자하는 월평균 비용은 약 40만 원 수준이었다.

골프 투자 비용이 부담되지 않는지 물어봤다. 현재 골프에 투자하고 있는 응답자의 절반(50.0%)은 ‘약간 부담’이라고 했고, 19.5%는 ‘매우 부담’을 느낀다고 해 10명 중 7명 정도는 비용이 고민됨을 인정했다.

그럼에도 직장인은 왜 골프에 시간과 비용을 투자할까? 대표적인 이유는 △회사 동료, 상사 또는 비즈니스 관계자와 친목 도모(41.7%)와 △친구, 지인과의 친목 도모(22.7%)였다. 직장인에게 있어 골프는 본인 건강과 자기만족보다 업무상 유대관계 유지에 더 큰 의미가 있어 보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