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5-20 09:49 (금)
신한금융투자, 사회적 기업 퇴직연금수수료 50%할인 자동적용
신한금융투자, 사회적 기업 퇴직연금수수료 50%할인 자동적용
  • 장진숙 기자
  • 승인 2022.05.06 15: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한금융투자 CI (사진=신한금융투자)

신한금융투자(대표이사 이영창, 김상태)가 사회적 기업, 공익목적사업장 등의 확정급여형(DB) 및 확정기여형(DC) 수수료 절반 인하 혜택을 별도 신청 없이 적용 한다.

신한금융투자는 ESG책임경영 실천을 위해 지난 2021년부터 사회적 기업과 유치원, 어린이집, 아이돌봄서비스, 사회복지법인 등 공익목적법인에 대해 기존에는 사업장의 신청을 통해 수수료50% 인하를 적용 받을 수 있어서 신청을 하지 못한 사업장은 사실상 수수료 절반 인하혜택을 적용 받지 못했다.

하지만 앞으로는 운용관리수수료와 자산관리수수료 50% 인하 대상 사업장 중 유관기관을 통해 확인이 가능한 사회적기업, 마을기업과 어린이집 및 유치원에 대해 별도 신청 없이 50% 인하 혜택을 적용하기로 했다. 

이로써 해당하는 사업장은 별도 신청 없이 확정급여형(DB) 최대요율기준 기존 연 0.39%에서 연 0.195%로 확정기여형(DC)은 기존 연 0.45%에서 연 0.225%로 수수료가 절감된다.

또한 근로복지공단(운용관리기관)을 통해 신한금융투자(자산관리기관)의 퇴직연금을 가입한 사회적기업, 어린이집 및 유치원도 본 수수료 50% 인하 자동적용 혜택을 누릴 수 있다

수수료 50%인하 자동적용 대상사업장 이외의 사업장은 기존의 방법으로 신청을 통해 받을 수 있고 자세한 사항은 신한금융투자 홈페이지통해 확인이 가능하다

6일 신한금융투자 박성진 퇴직연금사업본부장은 “시간이 없어 신청을 하지 못해 수수료 인하혜택을 받지 못하던 사업장에게 실질적인 혜택이 돌아가고자 확정급여형(DB)과 확정기여형(DC)의 수수료(운용관리/자산관리) 50%인하 혜택을 별도 신청 없이 적용했다"며 “앞으로 고객의 안정적인 노후보장을 위해 지속적이고 실질적인 퇴직연금서비스를 제공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