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7-06 18:21 (수)
게임사 중심 연봉 인상에  IT기업 70%는 '부담 느껴'
게임사 중심 연봉 인상에  IT기업 70%는 '부담 느껴'
  • 장진숙 기자
  • 승인 2022.06.22 11: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자료=사람인 / 이미지=데이터솜)

빅테크 기업, 게임사를 중심으로 파격적인 연봉 인상이 알려지자 동종의 IT분야 기업들은 이러한 분위기에 동참하기 힘든 상황으로 고심이 깊다.

22일 [데이터솜]이 커리어테크 플랫폼 '사람인'에서 발표한 'IT 기업 연봉 인상에 대한 부담 여부' 설문 자료를 분석한 결과 이같이 나타났다.

커리어테크 플랫폼 '사람인'에서 기업 848개사를 대상으로 'IT 기업 연봉 인상에 대한 부담 여부'를 설문조사 한 결과 응답 기업의 71.9%가 이런 소식이 ‘부담스럽다'고 답했다.

특히 ‘정보통신/IT’ 업종 기업은 91.9%가 ‘부담된다’고 밝혀 동종 산업 내에서 특히 영향이 큰 것으로 보여진다. 부담스러운 이유 1위로 ‘같은 수준으로 올려줄 여건이 안 돼서’ 라는 응답이 55.4%(복수응답)를 차지했다. 

[데이터솜=장진숙 기자]

이어 ‘현재도 채용에 어려움을 겪고 있어서’가 44.9%로 두번째로 많았으며 ‘기업 규모 간 격차가 더 커져서’ 가 27.2%, ‘이직 및 퇴사자가 늘 것 같아서’가 22.1% 순으로 많았다.

올해 초 연봉을 인상한 기업은 68.6%이고 이들 기업의 평균 인상률은 5.6%로 집계됐다.

올해 안해 중간 연봉 인상 계획이 있는지에 대해 질문한 결과 기업 10곳 중 1곳(11.7%)이 '그렇다'고 답했다. 중간 연봉 인상의 가장 큰 이유는 ‘인재 유출을 막기 위해서’(61.8%, 복수응답)였다. 다음으로 ‘우수 인재 유치를 위해’(32.4%), ‘실적이 좋아서’(11.8%), ‘경쟁사들도 연봉 인상을 계획하고 있어서’(11.8%) 등으로 우수 인재 채용을 위해서 '연봉 인상'이 필요하다고 인지하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

최근 빅테크 기업의 연봉 인상에 영향을 받는 기업은 얼마나 될까? 전체 응답사의 31.8%가 영향을 받고 있다고 답했다. 이들 기업은 ‘연봉 차이로 인해 채용 부담’(63.7%, 복수응답), ‘직원들의 상대적 박탈감으로 분위기 해침’(54.8%), ‘인력 유출 우려’(42.6%) 등의 영향을 우려하고 있었다.

빅테크 기업의 연봉 인상은 ‘채용’에도 큰 영향을 미치고 있었는데 이들 기업은 ‘연봉 인플레 현상으로 채용 진행 어려움’(62.5%, 복수응답)을 호소했다. ‘기존보다 지원자 부족 심화’(55.6%), ‘기존 인력 이탈 심각’(35.9%) 등의 어려움도 있었다.

연봉 인상 여부를 결정하는 조건으로 무엇을 꼽고 있을까? 기업들은 ‘기업 전체 실적 및 목표 달성률’(50.1%, 복수응답)이 가장 중요하다고 보고 있었다. 이어 ‘회사 재무 상태’(42.8%), ‘개인 실적(인사고과) 및 성과달성률’(41.9%), ‘물가 상승률’(23%) 등을 연봉 상승의 조건으로 생각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