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인남녀 10명 중 6명, '긱 워커'로 일하고파
성인남녀 10명 중 6명, '긱 워커'로 일하고파
  • 장진숙 기자
  • 승인 2022.06.24 16: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자료=사람인 / 이미지=데이터솜)

최근 기업에 소속되지 않고 프로젝트별로 단기 근로를 제공하는 ‘긱 이코노미(Gig Economy)’가 화두이다. 성인남녀 10명 중 6명은 이러한 긱 경제에서 노동력을 제공하는 ‘긱 워커(Gig Worker)’로 일하기를  선호한다.

24일 [데이터솜]이 커리어테크 플랫폼 '사람인'에서 ‘긱 워커로 일할 의향’을 파악하기 위한 조사를 실시한 자료를 살펴본 결과 이같이 나타났다.

성인남녀 2848명을 대상으로 진행한 이 조사에서 응답자의 58.6%가 ‘긱 워커로 일할 의향이 있다’고 응답했으며 이들 이 긱 워커로 일할 의향이 있는 이유는 ‘원하는 기간/시간에 자유롭게 일할 수 있어서'라고 응답한 사람이 79.2%(복수응답)로 가장 많았다. 

이어 ‘직장내 인간 관계, 조직 문화에 신경쓰지 않아도 돼서’가 40.7%로 다음으로 많았으며 ‘정년 없이 원할 때 까지 일할 수 있어서’라고 응답한 사람이 34.8%로 세번째로 많았다.

긱 워커로 일할 때 절반 가량(47.8%)이 N잡 등 ‘부업’ 형태를 원하고 있었다. 16.7%는 ‘전업’을 희망했으며 35.5%는 ‘무엇이든 상관 없다’고 답했다.

부업으로 일할 때 원하는 수입은 평균 102만원으로 집계됐다. 본업일 경우 기대 수입은 278만원으로 부업으로 일할 때 보다 2.7배 높았다.

긱 워커로 일하고자 하는 직무 분야는 ‘서비스’(34.3%, 복수응답)가 가장 많았다. 뒤이어서 ‘문서작업·작문’(29.2%), ‘교육’(18.6%), ‘마케팅·광고홍보’(15.6%), ‘번역·통역’(13.1%), ‘영상·사진·그래픽’(12.8%), ‘디자인’(12.3%), ‘재무·회계’(10.5%), ‘IT개발’(10.2%) 등의 응답이 이어졌다.

그렇다면 실제로 긱 워커로 일한 경험은 얼마나 될까? 전체 응답자의 20.9%가 긱 워커로 일한 경험이 있다고 답했다.

이들은 긱 워커로 일하면서 겪은 어려움으로 ‘지속적인 일거리 확보 어려움’(62.2%, 복수응답)를 첫 번째로 들었다. 이밖에 ‘수입이 일정하지 않아 재무 계획 잡기가 어려움’(50.2%), ‘일이 몰릴 때 스케쥴 관리가 어려움’(33.2%), ‘4대보험 등 노동자에게 보장된 권리를 누리기 어려울 때가 있음’(26.2%) 등이 있었다.

[데이터솜=장진숙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