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060의 60%는 1억 원 미만의 퇴직(연)금 수령
5060의 60%는 1억 원 미만의 퇴직(연)금 수령
  • 임성희
  • 승인 2017.08.23 13: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미래에셋은퇴연구소가 최근 발표한 "5060 은퇴서베이 팩트북(Factbook)"에 따르면 5060의 60%는 1억 원 미만 퇴직(연)금을 수령할 것으로 조사되었다.

퇴직자의 60%가 1억 원 미만의 퇴직(연)금을 수령하였으며, 구체적으로는 5천만원 이상 1억원 이하를 받았다는 응답이 28.4%로 가장 높았다.
재직자는 59%가 1억 원 미만의 퇴직(연)금을 수령하는데 구체적으로는 5천만원 이하를 받을 것이라고 응답한 비율이 30.9%로 가장 많았다.



퇴직자의 76.5%는 일시금으로 퇴직(연)금을 수령하였고 개인형 퇴직연금(IRP)로 이전한다는 비율은 15.6%였다.
재직자의 35.7%는 일시금으로 수령하겠다고 응답하였고, IRP로 이전하겠다는 응답도 34.4%를 차지했다.

퇴직(연)금을 일시금으로 수령하는 경우 사용처는 '저축해두고 생활비로 인출해 나눠쓴다'고 응답한 비율(42.6%)이 가장 높았다. 이어 대출을 갚거나 자녀 교육, 결혼자금 지원 등 목돈 지출에 쓰는 경우도 많았다.

퇴직(연)금을 IRP로 수령할 경우는 주로 연금형태로 활용(퇴직자 84.7%, 재직자 80.5%)할 계획인 것으로 조사되었다.

IRP에서 나중에 일시금으로 인출할 경우 '생활비로 쓰겠다'(33.9%)는 응답보다 목돈이 필요한 곳에 사용하겠다는 응답이 많았다.
(생활비 33.9% > 자녀지원 17.9% + 대출상환 17.9% + 창업/재취업자금 12.5%)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