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소년 인터넷개인방송 시청 일평균 2시간 달해
청소년 인터넷개인방송 시청 일평균 2시간 달해
  • 임성희 기자
  • 승인 2019.01.11 17: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0대 청소년의 인터넷개인방송 이용시간이 1일 평균 2시간에 달하는 것으로 조사됐다. 

지난 6일 방송통신심의위원회는, 작년 경희대 연구진을 통해 전국 만 13세~18세 중고등학생 1,058명을 대상으로 실시한 ‘어린이·청소년 인터넷개인방송 이용실태조사’ 결과를 공개하여 이같이 밝혔다.

이번 조사결과 청소년들은 하루 평균 114.9분 동안 인터넷개인방송을 이용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플랫폼별로는 ▲유튜브(36.4%), ▲아프리카TV(16.8%), ▲트위치TV(16.6%), ▲V앱(11.7%), ▲네이버TV(11.6%) 순으로 자주 이용하는 것으로 조사됐다. 그리고 소수이기는 하나 불법 음란방송을 송출해 방송통신심의위원회가 시정요구 조치했던 플랫폼들을 주로 이용한다고 응답한 청소년들도 있었다.

장르별로는 ▲게임방송(22.7%), ▲먹는방송(먹방, 19.7%), ▲토크방송(톡방, 11.6%), ▲뷰티방송(뷰방, 10.9%), ▲음악방송(음방, 8.2%) 등의 순으로 타나났으며, 노출수위가 높고 음담패설을 주요 소재로 하는 성인방송(성방, 0.4%)을 즐겨본다는 청소년들도 일부 있었다.

한편 청소년들은 부적절한 언어와 선정성, 폭력성 등을 인터넷개인방송의 주요 문제점으로 인식하고 있었다. 

인터넷개인방송의 유해콘텐츠 유형별 심각성에 대해서는 ▲비속어·유행어 등 부적절한 언어사용, ▲선정성, ▲폭력성, ▲사회적 약자 비하, 차별 등 반사회적 콘텐츠, ▲사생활 침해 순으로 꼽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